"막 사입어도 일년된듯한 옷, 십년을 입어도 일년된듯한 옷"

1980년대 후반 1990년대 초반 대한민국을 강타한 남성복 브랜드의 혁신적인 광고에서 나타난 것입니다.

이제 막 사입은 옷임에도 불구하고 원래 내가 입었던 옷같이 편안하다는 것을 강조함과 동시에 10년동안 오래 입어도

품질과 내구성이 우수하여 1년정도된 듯한 옷이라는 내용의 문구입니다. 

한마디로 품질이 우수한 좋은 옷이라는 것입니다.

우리는 이러한 80~90년대의 Retro함과 어울려진 TradClub을 지금의 MZ세대의 감성과 인체공학적인 패턴을 조합하여

Retro + 복고풍의 분위기를 끌어내는 브랜드로 Re-Launching하고자 합니다.

1986년에 Launching된 TradClub은 'Tradition'과 'Club'의 조합어로 'British Traditional'의 가치를 아는

신사들의 'Uinion Culture'를 모티브로 하고 있습니다.

"언제 입어도 한결같은 편안함, 시간이 지나도 변치 않는 스타일" 

유행을 타지 않는 전통적 가치를 기반으로 편안함과 밸런스를 갖춘 자연스러운 스타일을 추구,

개인의 취향과 사고방식을 떄와 장소에 맞게 조화롭게 연출함으로써 그속에 '자기다움'을 표현합니다.

"막 사입어도 일년된듯한 옷, 십년을 입어도 일년된듯한 옷"

1980년대 후반 1990년대 초반 대한민국을 강타한 남성복 브랜드의 혁신적인 광고에서 나타난 것입니다. 


이제 막 사입은 옷임에도 불구하고 원래 내가 입었던 옷같이 편안하다는 것을 강조함과 동시에 10년동안 오래 입어도

품질과 내구성이 우수하여 1년정도된 듯한 옷이라는 내용의 문구입니다. 


한마디로 품질이 우수한 좋은 옷이라는 것입니다.

우리는 이러한 80~90년대의 Retro함과 어울려진 TradClub을 

지금의 MZ세대의 감성과 인체공학적인 패턴을 조합하여

Retro + 복고풍의 분위기를 끌어내는 브랜드로 

Re-Launching하고자 합니다.

1986년에 Launching된 TradClub은 'Tradition'과 'Club'의 조합어로 'British Traditional'의 가치를 아는

신사들의 'Uinion Culture'를 모티브로 하고 있습니다.

"언제 입어도 한결같은 편안함, 시간이 지나도 변치 않는 스타일" 

유행을 타지 않는 전통적 가치를 기반으로 편안함과 밸런스를 갖춘 

자연스러운 스타일을 추구,

개인의 취향과 사고방식을 떄와 장소에 맞게 조화롭게 연출함으로써 

그속에 '자기다움'을 표현합니다.

COMPANY : 서원 / CEO : 이재경 / BUSINESS REGISTER : 621-13-11658  (사업자 정보 확인)ONLINE REGISTER : 제2018-부산동래-0400호

TEL : 070-4185-9949 / E-MAIL : tyvod@wooyang7.coMADDRESS : 부산시 동래구 충렬대로 504, 1층(안락동)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홍철호